Keynote.2013. 6. 13. 08:16


오랜 기다림 끝에 새로운 OS X과 iOS7이 발표되었습니다.


또한 새 CPU, 더 큰 용량의 배터리, 더 빠른 WIFI, 듀얼 마이크를 장착한 새 맥북에어 출시 및 새로운 맥 프로에 대한 정보.


맥 유저들에겐 정말 커다란 축제였던것 같네요 (WWDC 자체는 아직 진행중이긴 하지만요).


뭐 개개인의 호불호가 극명한 경우가 많다보니 새 모델은 망했네 좋아졌네 말들이 많군요.


하지만 어쨌건간에 새로운 운영체제와 지속적인 모델 업그레이드는 반가웠습니다.


이미 WWDC의 내용을 훌륭하게 요약해주신 분들이 많기 때문에, 전 키노트 발표동안 언급된 농담들을 정리해볼까 합니다.


딱히 재미가 없더라도 나름의 조크라면 일단 넣어봤습니다. 오역 의역 남발할 수 있으니 주의하시길...




1. 이름짓기

"라이언, 마운틴 라이언.. 그리고 열번째 OS X의 이름을 지을 차례가 되었는데, 그때문에 우리는 큰 위기에 직면했습니다."

(관중들: ㅋㅋㅋ)


"OS X이 역사상 처음으로 고양이과 동물 이름이 부족해서 발표가 늦어진 운영체제가 되는건 싫거든요.

(delayed due to a dwindling supply of cats)

다행히 우리의 창의적인 팀이 조금 다른 방향으로 생각을 돌려보는건 어떠냐 제안했죠."


"OS X 시라이언(바다사자)?"

(관중들: ㅋㅋㅋㅋㅋㅋㅋㅋ)





2. 파인더 관련

"새로운 기능으로 파인더 탭이 있습니다."

(관중들: 우오오오오오~짝짝짝짝짝짝)

"...(새로운 기능인데)마치 무슨 기능인지 다들 이미 아는 것 같네요."


*이미 너무 유명한 탭 기능...


""다음은 태그 기능입니다."

(관중 딱 한명의 박수: 짝짝..)

"그래요! 뭘좀 아는 사람이네! (Yes! That guy!)"

(관중들: ㅋㅋㅋㅋㅋ)




3. 다중 디스플레이

"다음은 다중 디스플레이입니다"

(관중들의 엄청난 성원: 우오오오오옹~ 짝짝짝짝짝)

"아 뭐 우리가 무료로 추가 디스플레이를 준다는건 절대 아니에요. 이건 그냥 소프트웨어라구요."

(관중들: ㅋㅋㅋㅋㅋㅋ)




4. 사파리

"새로운 사파리는 다른 브라우저들에 비해 CPU도 적게 씁니다. 크롬은 사파리의 1.6배나 더 에너지를 써요.

파이어폭스는..."

"그냥 보기만 해도 슬프네요.."

(관중들: ㅋㅋㅋㅋㅋㅋ)




5. 아이클라우드 키체인

"비밀번호는 중요하죠. 이건 절대 추천할만한 비밀번호 관리법이 아닙니다."

(관중들: ㅋㅋㅋ)

"아이클라우드 키체인은 신용카드 번호와 사용기한도 자동으로 넣어줍니다. 물~론 보안 번호 세자리는 직접 넣어야죠. 

최소한 당신이 직접 뭔가라도 해야 보안 지켰다고 할 수 있잖아요 (That's what makes you secure after all)."

(관중들: ㅋㅋㅋㅋ)



 

6. 캘린더

"다음은 새 캘린더 입니다."

"그 어떤 가상의 소도 우리 캘린더의 인터페이스를 위해 다치지 않았어요."

(관중들: ㅋㅋㅋㅋㅋㅋ)


*기존 캘린더의 가죽모양 테두리를 지칭

"그 부분을 우리의 환경 보존 관리 체크 항목에 꼭 추가할거에요."

(관중들: ㅋㅋㅋㅋㅋ)

"이젠 바느질이 안되어있는데도 화면에 잘 붙어있네요이런게 엔지니어링이죠."

(관중들: ㅋㅋㅋㅋㅋㅋ)


*기존 캘린더의 바느질된 테두리 지칭




7. 맥북 에어, 에어포트, 맥 프로

"늘어난 배터리 덕분에 반지의 제왕 트릴로지를 충전없이 볼 수 있다구요. 킹왕짱!"

(관중들: ㅋㅋㅋ)

"새로운 에어포트의 쿨한 신기능들중 딱 한가지만 짚고 넘어가죠.

'비~임 뽈밍(Beamforming).'

심지어 발음 소리까지 쿨해요."

(관중들: ㅋㅋㅋㅋㅋㅋ)

"작은 정보 하나를 드릴게요. 여기 있는 6천명이 애플의 제일 소중한 친구들이니까 '특별히' 보여주는거에요." 

(관중들: ㅋㅋ)


"(새로운 맥 프로 동영상을 보여주고 난 뒤) 더이상의 혁신은 없다고? 까고들 있네!

(Can't innovate any more? My ass!)"


*개인적으로 이번 키노트의 명대사인듯..-_-ㅋ


"새로운 맥프로와 함께라면 당신도 저 간지나는 사람처럼 될 수 있다구요!"

(관중들: ㅋㅋㅋㅋ)

"새로운 맥프로는 통합된 쓰어~멀 코오얼~(Thermal Core) 중심으로 이루어져있습니다.

읽는 소리도 쥑이네요."

(관중들: ㅋㅋㅋㅋ)



 

8. iWork for iCloud

"이 기능은 윈도우에서도 작동합니다. 여기 윈도우 익스플로러와 크롬이 있네요.

전 크롬을 열죠."

(관중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윈도우 디스 ㅋㅋ




9. iOS 소개

"일상생활에서의 스마트폰 사용율 조사에서 아이폰이 안드로이드폰들보다 50%나 더 많이 사용된다고 나왔습니다.

뭐 이젠 놀랍지도 않네요."

(관중들: ㅋㅋㅋㅋ)

"iOS 이용자의 93%가 최신 버젼을 사용중이에요. 

이건 안드로이드의 잿빛 세계와  극명한 대조 이루죠 (That's in stark contrast to the World of Android.)"

(관중들: ㅋㅋ)


"(iOS 7 소개 비디오 상영 후) 여러분은 iOS7을 완전 사랑하게 될거에요 (You're gonna absolutely love this iOS 7)."

(객석 누군가: 사랑해요 팀쿡! (I love YOU!) )

"그...ㅋ; 고마워요."

(관중들: ㅋㅋㅋㅋㅋㅋㅋㅋ)



10. iOS 7


"iOS7과 함께라면 당신 친구가 어느때보다도 더 매력적으로 보일거에요."

(관중들: ㅋㅋㅋㅋㅋㅋ)


"게임센터에 있던 못난이 녹색 직물은 다 써버리고 없네요!"

(관중들: ㅋㅋㅋㅋㅋ)


*기존 게임센터의 녹색 게임판 배경 디스 ㅋㅋ

"잠깐 눈좀 돌려줄래요? 이것좀 쳐야되서...(1..2..3..4..)"

(관중들: ㅋㅋㅋㅋ)

"아무한테도 내 비밀번호 얘기하면 안돼요."

(관중들: ㅋㅋㅋㅋㅋㅋㅋ)

"(날씨 앱에서) 여기선 천둥이 치고있네요...."

(번개 번쩍!)

"OH~ YEAH~"

(관중들: ㅋㅋㅋㅋㅋㅋㅋ)

"길리건의 섬엔 폭풍이 몰아치고 있네요. 그들이 무사히 빠져나왔으면 좋겠는데..."

(관중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길리건의 섬(Gilligan's Island)은 미국의 유명한 고전 코믹 드라마. 폭풍으로 사람들이 무인도에 표류해서 일어나는 이야기.

표류했음에도 너무 즐겁고 재밌게 지내는 아이러니가 포인트.



(게임 센터 별명: 발모제)

(관중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사실 이 부분은 작년 WWDC 2012에서 맥용 게임센터를 소개할때 보여줬던 별명인 

Hair Force One(Air Force One, 즉 미국 대통령기)의 연장선상에 있는 농담. 

'Air' 앞에 'H'를 붙여 'Hair'로 만드는 말장난.

참고로 Air Supply는 호주출신의 유명 밴드 그룹 


"iOS7에는 편하게 공유할 수 있는 에어드롭이 있기 때문에

일일이 방을 돌아다니며 폰을 부딪치고 다닐 필요가 없죠."

(관중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폰끼리 뒤를 맞대서 공유할 수 있는 갤럭시(안드로이드) 빔 디스 ㅋㅋ;



"(설명중 실수로 화면이 돌아가자) 아 미안해요. 너무 흥분해서.. 

그만큼 이건 짱짱 흥분되는 기능이라구요."

(관중들: ㅋㅋㅋ)




"수정된 사진을 에어드랍으로 바로 공유할 수도 있죠.

에어 드랍에 여러분이 안뜨는걸 보니 다행이네요. iOS7이 유출되지 않았단 소리니까요."

(관중들: ㅋㅋㅋㅋㅋㅋㅋ)






음 이정도입니다.


재밌으셨나요? 전 재밌었습니다. 혼자 막 적으면서 웃었어요 <


전반적으로 봤을때 크레이그 페더리가 애플 키노트의 새로운 스타로 떠오르는것 같습니다.


해외 포럼에서도 반응이 아주 좋네요. 꺠알같은 유머하며...ㅎㅎ


앞으로도 멋지고 재밌는 모습 많이 보여줬으면 좋겠습니다.





그럼 다음 키노트를 기대하며......

Posted by ustinov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포드레이서

    페더리히 아저씨의 헤어스타일은 매년 놀림거리인 것 같아요ㅡ 작년이었나... 마운틴 라이언을 소개하면서 들어간 게임센터 속 닉네임은 HairForceOne 이었죠 ㅋㅋㅋ 아마 HairSupply도 AirSupply를 가지고 친 장난이 아닐까 합니다. :)

    2013.06.13 19:12 [ ADDR : EDIT/ DEL : REPLY ]
    • 아 맞네요!!!!!! Air 라는 단어를 이용한 말장난인게 더 맞겠군요!

      지적 감사합니다!!!

      2013.06.14 06:18 신고 [ ADDR : EDIT/ DEL ]
  3. 재밌게 읽고 갑니다.

    2013.06.13 19: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Yson

    정말 재미 있네요 ㅎㅎ

    2013.06.13 19:59 [ ADDR : EDIT/ DEL : REPLY ]
  5. anonymous

    재미있게 잘봤습니다.
    유머를 하는 쪽과 듣고 웃는 쪽 모두 이해할수 있어야 가능한 presentation이죠.. ^^

    2013.06.13 22:03 [ ADDR : EDIT/ DEL : REPLY ]
    • 살짝 배경지식이 필요하긴 했죠. 특히 길리언의 섬은.. ㅎㅎ;

      2013.06.14 06:19 신고 [ ADDR : EDIT/ DEL ]
  6. 제가 좋아하는 유머 스타일이네요 ㅎㅎ 잘 구경했습니다 ^^

    2013.06.13 23: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와우 ㅋㅋㅋㅋㅋㅋ

    중간 몇개만 알아듣고 웃었는데,
    제대로 설명해주시니 정말...

    크레이그 팬 되었어요 ^___^*

    2013.06.14 00:40 [ ADDR : EDIT/ DEL : REPLY ]
  8. 고윤석

    재밌게 잘 봤습니다. 감사합니다. ^^

    2013.06.14 01:10 [ ADDR : EDIT/ DEL : REPLY ]
  9. SKY

    아~ 지금 새벽 1시 넘어서 갑자기 WWDC 내용이 생각나 Back to the mac에 들어갔다가 이쪽으로 들어왔습니다.
    잘 정리해 놓으신 글을 보니 역시 두번 봐도 여전히 재미있네요.. ㅍㅎㅎㅎ
    아내와 아이들 다 자고 있는데 혼자 맥북 보면서 실실 웃고 있습니다.

    2013.06.14 01:19 [ ADDR : EDIT/ DEL : REPLY ]
    • One™님께서 소개해주셔서 많은 분들께 보여드릴 수 있어 감사할따름입니다.

      덧글 감사합니다!

      2013.06.14 06:20 신고 [ ADDR : EDIT/ DEL ]
  10. 영어 너무 잘 하시네요.
    감사합니다. 재밌게 보고, 친구들에게 퍼뜨리고 있습니다. ^^b

    2013.06.14 02:08 [ ADDR : EDIT/ DEL : REPLY ]
  11. 대부분 농담도 발표 연습할 때 같이 연습하지만 긴장해서 말하면 효과가 반감 ㅋㅋ 여유있는 모습 부럽 ...

    2013.06.14 08: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종훈남

    Can't innovate anymore? MY ASS!!!는 예전에 애플 주가가 떨어지자 워즈니악이 애플이 더이상 혁신을 못하고 있다고 한것에 열받아서 한것과 무관하지 않은것 같습니다.. 쉴러가 저말이 끝나고 워즈니악을 카메라로 비추었고 워즈니악 보고 빵!!

    2013.06.14 13:14 [ ADDR : EDIT/ DEL : REPLY ]
  13. 마트나

    그런데 에어 서플라이는 영국보단 호주 밴드라고 보시는 게 더 정확할 겁니다.

    2013.06.14 15:13 [ ADDR : EDIT/ DEL : REPLY ]
    • 에어서플라이

      저도 호주밴드로 알고 있었는데, ㅎㅎ 예전.. 아주 예전 MBC 국제가요제에도 와서 상타갔었던 밴드죠. 그 때 상받은 곡명이 뭐였더라..?

      2013.06.15 11:36 [ ADDR : EDIT/ DEL ]
    • 수정했습니다! 지적 감사합니다!

      2013.06.22 12:03 신고 [ ADDR : EDIT/ DEL ]
  14. 149

    정말 재밌게 잘봤습니다ㅋㅋ 다음 키노트때도 기대하고 있겠습니다~ㅎㅎ

    2013.06.14 15:58 [ ADDR : EDIT/ DEL : REPLY ]
    • 최대한 노력해보겠습니다^^;

      크레이그씨의 활약을 기다려야겠군요!

      2013.06.22 12:03 신고 [ ADDR : EDIT/ DEL ]
  15. 동선

    크레이그에게서 잡스의 향기가... ㅎㅎ

    2013.06.16 15:13 [ ADDR : EDIT/ DEL : REPLY ]
  16. 0nemorething

    몇번을 봐도 재밌네요^^ 감사합니다.

    2013.06.17 11:49 [ ADDR : EDIT/ DEL : REPLY ]
  17. selini

    재미있어요 ㅎㅎㅎ 보면서 왠지 이번 키노트 기능도 다시 한 번 보게되고^^ 잘봤습니다~

    2013.06.17 16:21 [ ADDR : EDIT/ DEL : REPLY ]
  18. 게시물이 4개이신데 어마어마한 today네요!! 그만큼 훌륭한 글! 잘봣습니다!

    2013.06.17 16: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이고 과분한 관심에 몸둘바를 모르겠습니다^^;;

      덧글 감사합니다!

      2013.06.22 12:04 신고 [ ADDR : EDIT/ DEL ]
  19. 토토로냥

    엉엉 이건 뭐 개콘보다 더 재밌고 씐나네요 ㅋㅋ 내가 좋아하는 애플을 신나게 거들먹거릴 수 있는 공간이라 더 신나네요 ㅠㅠ 나도 저기 가고프다. 영어만 잘 알아듣는다면 ㅋㅋㅋ

    2013.06.17 18:15 [ ADDR : EDIT/ DEL : REPLY ]
  20. 저도 중간 중간에 몇 개는 들었는데 이렇게 많이 있었는지 몰랐네요.
    재밌게 보고 갑니다. 그리고 너무 잘 정리해두셔서 퍼갈까하는데 괜찮으신지요?

    2013.07.13 17:54 [ ADDR : EDIT/ DEL : REPLY ]
  21. Benedictus

    감사합니다. 아직 영상을 안봤는데 보고 싶어지는 글입니다.
    Air supply, guilligan(?), 녹색 직물, 소 등 알아야만 알아 듣고 웃을 수 있는 농담들이 많네요.

    2013.09.21 09:39 [ ADDR : EDIT/ DEL : REPLY ]

Review.2013. 6. 7. 14:40


분류내용
앱 이름BlueNote
가격$9.99 -> 한정무료 -> $1.99
다운 링크https://itunes.apple.com/app/bluenote/id623858544?mt=12

다운 계정모든 국가



안녕하세요~


오늘 소개해드릴 앱은 BlueNote라는 앱으로, 원래 $9.99의 가격을 가지고 있으나 현재 무료 행사중입니다.


사실 2-3주 전에 1달러로 할인된 가격에 판매가 되었었는데요, 갑자기 한정기간 무료행사라며 가격을 무료로 바꿨습니다.


그때 구매하신 분들은 아주 살짝 약오를실지도 모르겠네요 ㅎㅎ;


현재 $1.99로 변경되어 판매되고 있습니다.


이 앱의 주된 목적은 암호화되어 보관되는 나만의 안전한 메모, 할일 목록, 아이디 및 비밀번호 목록 관리입니다.


아이디 및 비밀번호 관리라는 말에 솔깃하는 분들이 계실텐데, 


아쉽게도 유명 앱인 1Password처럼 편리하게 로그인하는 것을 도와주는 기능은 없습니다.


앱 안의 모든 정보들은 암호화되어 마스터 비밀번호를 모르는 사람은 절대 열어볼 수 없다고 제작사측은 소개하고 있습니다.


이쯤에서 제작사의 소개 동영상을 한번 보실까요? 




다 보셨다면 '오 이거 생긴것도 괜찮고 쓸만하겠구나' 싶으실겁니다. 


하지만 아주 사소하지만 치명적인(;;) 문제점이 있는데요, 그건 차차 살펴보도록 하죠.


우선 앱을 열면 이렇게 허한 화면이 떨렁 나오고 비밀번호를 입력하라고 합니다.


지금 입력해야할 비밀번호가 딱히 정해져 있는게 아니라 비밀번호를 생성하라는 창입니다.



마스터 비밀번호에 대해 꼭 한가지 주의할 점이 있는데요,


 이 앱은 드롭박스를 이용해 다른 맥들과 데이터를 동기화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처음에 드롭박스 동기화 버튼을 누르면 경고창 하나가 뜹니다.


별건 아니고 다른 맥에서 이 앱으로 작성한 메모를 열어보려면 당연히 그 맥에도 BlueNote앱이 있어야하고, 


또 그 BlueNote의 마스터 비밀번호가 모두 같아야 합니다.


즉 맥을 두대 갖고계신 분이 BlueNote를 통해 메모를 동기화하면서 사용하고 싶으시다면 우선 드롭박스 아이디가 필요하며,


다음으로 BlueNote앱의 마스터 비밀번호를 똑같이 만들어두서야합니다. 꼭 기억하세요 :)



잘 숙지하셨다면 원하는 비밀번호를 입력한 뒤 로그인해봅시다.



그럼 이렇게 깔끔한 화면이 나타나게됩니다.


딱 봐도 인터페이스가 깔끔하다는 느낌이 나시죠?


현재 나와있는 창이 어떤 목록의 어떤 하위 항목인지 바로 알 수 있게 색깔로 표시해주고 있습니다.


왼쪽을 보면 아시겠지만 총 네개의아이콘이 있는데요, 일단 제대로 들어가기 전에 


모든 항목에서 공통적으로 적용되는 사항들을 간단히 짚고 넘어가보겠습니다.



참고로 검색창 보이기/숨기기 아이콘은왜 저렇게 하나의 카데고리인것마냥 떡 하니 나와있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조금 작게 해서 숨겨도 괜찮았을법한데 말이죠. 그렇다고 거슬리는 정도는 아니니 뭐..ㅎㅎ




그럼 본격적으로 첫번째 화면에 나와있던 메모탭부터 살펴볼까요?



뭐 요정도 입니다.


저 간편 계산기라는 녀석이 대체 뭐하는녀석인지 궁금해하는 분들이 계실지도 모르겠네요.


별건 아니고, 그냥 메모에서 사칙 연산으로 적힌 부분을 드래그해서 하이라이트 상태로 만들어 둔 다음 


저 버튼을 클릭하면 짠 하고 계산이 됩니다.


하지만 스팟라이트처럼 제곱같은 복잡한 계산은 소화하지 못하며, 


오로지 덧셈,뺄셈,곱셈,나눗셈만 됩니다. 아, 괄호사용은 가능합니다.


예를 들어 10*(20-3) 을 적은 뒤 드래그해서선택한다음 저 버튼을 누르면 바로 답인 170으로 바뀝니다.


그렇게 쓸만한 버튼이다, 라고 하긴 조금 애매하죠 ㅎㅎ;


이중 제가 가장 괜찮게 보는 버튼은 '바로 메일로 쏘기' 버튼입니다.


이 버튼을 클릭하면 작성된 메모의 제목과 내용이 고스란히 OS X의 메일앱에 전송되어 보내기 창이 뿅 하고 뜹니다.



이렇게요. 참 쉽죠?


하지만 이 기능은 안타깝게도 한글 사용이 불가능(!)합니다. 초반부터 단점을 파면 미안하니 일단 접어둘까요?




다음은 할일 목록 탭 입니다.



참고로 할일 추가 버튼을 누른 뒤 나오는 바에 할일을 적고 키보드에서 '탭 키'를 누르면 바로 펼치기 목록에 내용을 입력할 수 있습니다.


그 상태에서 도로 할일로 돌아오려면 '쉬프트+탭 키'를 누르시면 됩니다.


할일 목록의 동그라미 부분을 클릭할때마다 달이 차는 모양을 순서대로 표시해 진행 상황을 표시할 수 있다는게 재미있습니다.



다음은 비밀번호 관리 탭입니다.



다른 부분들에 비해 조금 더 심플한 구조로, 딱 필요한 내용만 입력할 수 있게 되어있습니다.


랜덤 추천 비밀번호 생성 버튼으로 신뢰도 높은 비밀번호를 생성할 수 있습니다.


물론 생성시키면 자동으로 적용되는게 아니라 해당 홈페이지에 가서 비밀번호 변경을 해줘야겠죠^^;



지금까지 전반적인 사용법에 대해 안내해드렸습니다. 그럼 이제 위에서 언급한 문제점에 대해 설명해볼까요?


우선 이 앱은 한국어와의 호환성이 심각하게 떨어집니다. 외국 소프트웨어라 당연하다고 봐야하나도 싶긴 한데, 


여튼 꽤 심각한 편입니다.


일단 첫번째 문제점은 한글이 풀려져서 입력되는 현상입니다. 스샷을 볼까요?



이렇게 한글이 제대로 구조를 이루지 못하고 종종 풀린채 입력됩니다. 


딱히 제 맥의 설정이 이상한것같진 않은게, 다른 앱에서는 아무리 빨리 입력을해도 저런 현상이 일어나지 않기 때문입니다.


심지어 천천히 입력해도 확률적으로 저렇게 나옵니다. 대단히 심각한 문제죠. 일일이 수정하며 입력을 해야하니까요.



'아 뭐야' 하는 분들! 아직 다 실망하긴 이릅니다; 


결정적으로 제가 편리하다고 했던 '메일로 쏘기' 기능을 한국어 메모에선 사용이 불가능합니다.


뭐 앱이 강제종료되는 것도 아니고 오류 메세지를 뿜는것도 아닙니다. 그냥 쓰면 이렇게 나옵니다.



이게 암호화 과정의 오류인지 그냥 한국어와의 호환성 문제인진 잘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한국어로 이 앱을 사용하기엔 상당히무리가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ㅠㅠ;



마지막으로 요샌 거의 기본이라 일컬어지는, 아이폰과의 연동이 불가능합니다.


점차 사람들의 생활이 스마트폰과 함께 모바일 위주로 가고있는데요, 


BlueNote는 모바일에서 메모나 할일 목록을 열 수 있는 앱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뭐 언젠간 개발할것같긴 하지만 현재로선 전무한 상태니 어쩔 수 없는 부분인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모습은 미려하지만 한국어엔 미련한 BlueNote를 살펴보았습니다.


한국어 사용에 있어서 치명적인 단점이 있긴 하지만 영문 


위주의 생활을 하는 분들(;;;;)께는 나름 매력적인 나만의 비밀 메모장이 되겠습니다.


개발자가 한국어 지원을 얼른 해줬으면 좋겠지만 감감무소식이니 현재로썬 가급적 무료일때 만나보시기 바랍니다.


혹 무료행사가 끝나더라도 개발자의 홈페이지에서 트라이얼버젼을 받을 수 있으니 기억해두시기 바랍니다. (여기 클릭)


----------------------------------------------------

유료로 변경되었습니다.

----------------------------------------------------


Posted by ustinov

댓글을 달아 주세요